본문 바로보기 우측 메뉴 바로보기

한화리조트

 

한화리조트 통합사이트 전체메뉴


한화리조트 통합사이트 유틸메뉴


현재 문서의 위치

[story]

영화 '기생충' 속 미술 작품 전시

한화리조트/거제 벨버디어

        

- 명작 '기생충' 여운이 남는다면 '마야 2078'을 관람하자
- 거제 벨버디어에 방문하는 모든 고객에게 무료 개방

    

한화리조트/거제 벨버디어
영화 '기생충' 속 미술 작품 전시




한화호텔앤드리조트(대표이사 문석)가 운영하는 거제 벨버디어 미술관 '아틀리에 한(閑)'에 영화 기생충에 등장한 유명 미술 작품이 전시 중이다. 얼핏 보면 흑백 사진이나 소묘로 표현한 검은 숲처럼 보이지만, 스테인리스 스틸 매쉬 11장을 붙여 만든 작품이다. 이 작품은 박승모 작가의 '마야(Maya) 2078', 산스크리트어로 '아무것도 없는 허상'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작품의 성격 때문인지 '마야 2078'은 아카데미 4관왕을 달성한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의 박 사장 집 거실을 장식했다. 특히 기우(최우식)가 동생에게 '만약 남궁현자 걸작인 이 집이 우리 게 된다면 어딜 네 방으로 쓸래?'라고 묻는 장면의 배경을 '마야 2078'로 채워 작품에 담긴 실재와 허상의 경계를 표현했다.

 

영화 '기생충' 배경인 박사장 집은 촬영 완료 후 철거됐다. 영화의 여운을 다시 한번 느끼고 싶다면 거제 벨버디어, '아틀리에 한'을 찾으면 된다. 현재 '마야 2078' 외에도 박승모 작가의 '마야 0153', '마야 0257'과 알루미늄 와이어로 사람을 형상화한 '김영남', '유현정' 등을 전시 중이다. 거제 벨버디어를 방문한 모든 고객에게 무료로 개방하니 남해를 여행한다면 이번 기회를 놓치지 말자. 전시는 오는 연말까지 진행한다.

 

 

한화호텔앤드리조트가 운영하는 '아틀리에 한'은 작가들에게 창작활동을 지원하고, 대중들에게 문화예술 경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신개념 이색 미술전시관이다. 설악 쏘라노와 거제 벨버디어에서 지역 사회와 상생하는 문화 체험 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GO GO
한화호텔앤드리조트(주)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63로 50(여의도동) (우)07345    대표자 : 문석
Tel 1588-2299 Fax 02-789-5525
Copyright@ Hanwha Hotels & Resorts.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 101-81-30747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2015-서울영등포-0907
문서 맨위로 가기